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청.의회.교육청
경기도의회 최만식 도의원, 성남교육도서관 개축과 관련하여 간담회 가져
기사입력: 2019/03/15 [11:06]  최종편집: snreport.kr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성남리포트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최만식 도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1)은 지난 14일 경기성남교육도서관에서 도서관 관계자와 함께 경기성남교육도서관 리모델링 및 개축과 관련하여 간담회를 가졌다.

 

경기성남교육도서관은 198375일 개관하여 현재까지 35년 간 성남시소유의 부지와 건물을 무상 임대하여 사용·운영하고 있는 실정으로 시설이 노후하여 안전사고 위험이 있을 뿐 아니라, 이용자들의 불편이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주변 상황을 살펴보면 신흥2동 지역이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1공단이 공원화와 더불어 희망대공원 랜드마크 사업이 추진 될 예정이다. 이렇듯 경기성남교육도서관 주변이 전반적으로 변화가 이루어 질 예정입니다.

 

그런데 경기성남교육도서관 현황을 보면, 노후된 경기성남교육도서관에 대한 리모델링 계획은 전무하다. 지역 언론에서도 노후성남도서관근본대책 필요하다고 방송, 보도된바 있다.

 

간담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경기성남교육도서관을 주변 상황에 맞춰 리모델링 또는 개축을 추진해야 한다.”는데 생각을 같이했다. 더불어 지금까지 경기성남교육도서관은 성남시 주민들과 학생들에게 학습적 공간을 제공한 공헌이 분명 있고 상징성이 있어 없어져서는 안 될 도서관임에 틀림없다는데 동의했다.

 

최만식의원은 관계자들과 함께 지난해 경기 양주시의 안전체험관이 양주시가 토지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경기도 교육청이 자체 예산과 교육부특별교부금으로 건립하기로 한 사례에 대해 논의 하는 등여러 가지 의견을 나누었다고 밝혔다.

 

또한 성남시와 경기도 교육청이 양주시의 사례를 참고하여, 상호 협력한다면 경기성남교육도서관을 주변 상황에 맞춰 새롭게 탈바꿈 시킬 수 있을 것이다라고 해법을 제시했다.

 

최만식의원은 이번 3월 임시회에서 이점에 대해 경기도교육감에게 도정질의를 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