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성남연합신문

 




도, 부단체장 영상회의 열고 전 계곡 대상 긴급특별단속 등 강력 대응 주문


이은성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7.28 18:42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undefined

undefined


최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여름 휴가철 재발 조짐을 보이고 있는 하천·계곡 불법행위에 대한 엄정대응을 지시한 가운데, 경기도가 28일 영상회의를 열고 불법행위 근절에 대한 시군의 적극적인 조치를 주문했다.

 

이날 이한규 행정2부지사 주재로 경기도청 북부청사 위기대응상황실에서 열린 비대면 영상회의에는 전원 마스크를 착용한 가운데 25개 시군 부단체장이 참여해 논의를 나눴다.

 

도는 시군에 관내 모든 계곡을 대상으로 ‘긴급특별단속’을 추진, 단속된 불법시설물을 행정대집행 특례를 적용해 즉시 철거하고, 관계법령에 따라 고발 및 형사처벌 조치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 관련해 도는 행정2부지사를 단장으로 주요계곡 여름 성수기 간부 공무원 특별점검을 실시, 간부공무원의 책임 하에 평일은 3개반, 주말은 11개반이 양주, 포천, 가평 등의 주요계곡에 하루 동안 상주하면서 불법행위를 점검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군이 하천·계곡 내 불법행위를 방치할 경우 부단체장 이하 관련 공무원들을 엄중 징계하고, 불법행위를 방임한 하천감시원과 청정계곡지킴이들을 전원 해촉하겠다는 뜻을 함께 전달했다.

 

이 밖에도 현장 점검 시 방문객들의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는지도 철저히 모니터링 하고, 마을공동체 위탁사업, 생활SOC 사업 등 각종 사업에 대한 시군의 지속적 관심과 참여를 함께 당부했다.

 

이한규 행정2부지사는 이날 부단체장들에게 “청정계곡을 찾는 이용객들이 방문할 때부터 귀가할 때 까지 불편함이 없도록 각 시군 부단체장이 직접 챙기고 살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재명 지사는 지난 27일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여름 한 철 장사다 보니까 조금 위반한 건 괜찮겠지 쉽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는 것 같다”면서 “처음 조금 위반하면 나중에 한 발짝 한 발짝씩 가서 결국 제자리로 가는 수가 있다. 아예 그런 생각이 전혀 들지 않도록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즉시 강력 조치해달라”고 강력한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청정 계곡 이용 시 불편사항에 대해서는 경기도 공익제보 핫라인(031-8008-2580) 및 경기도콜센터(031-120)를 통해 신고하면 된다.





 

[ Copyrights © 2017 성남리포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황송로 77(래미안금광아파트 109동 2203호) ㅣ  관리자
ㅣ 대표전화: 010-2625-9718 ㅣ 전자우편 : jun010627@naver.com 등록번호 : 경기,아50537 ㅣ 등록일 : 2012년11월14일
ㅣ 대표 : 이은성 ㅣ 발행/편집인: 이은성 ㅣ 개인정보책임자 : 이은성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성 . 
Copyright ⓒ 2012 성남리포트. All rights reserved.